전설

마리아 칼라스: 라 디비나

전설적인 그리스의 소프라노 마리아 칼라스는 범접할 수 없는 목소리로 유명할 뿐 아니라, 특별하면서도 확실한 취향을 가지고 주얼리를 열정적으로 수집하는 컬렉터이기도 했습니다. “라 디비나”는 방돔 광장 부티크의 단골 손님으로, 새로운 피스를 발견하거나 샹끄 푀이유 클립(1967년)과 같은 스페셜 오더를 하기도 했습니다. 백금으로 제작된 이 제품은 총 15.77캐럿의 여섯 개의 버마산 루비와 16.35캐럿의 다이아몬드가 함께 세팅되어 있습니다. 칼라스는 이 클립에 특히 많은 애정을 쏟아부었고, 우아한 이브닝 가운에 매치하여 여러 곳에서 착용했습니다.

  • 파이브 리브즈 클립 드로잉, 1967년, 반클리프 아펠 아카이브

    오페라 가수 마리아 칼라스(Maria Callas)의 소유였던 '파이브 리브즈 클립 드로잉', 1967년, 반클리프 아펠 아카이브

  • 파이브 리브즈 클립, 1967년, 플래티넘, 루비, 다이아몬드, 오페라 가수 마리아 칼라스(Maria Callas)의 소유였던 작품, 반클리프 아펠 컬렉션

    파이브 리브즈 클립, 1967년, 플래티넘, 루비, 다이아몬드, 오페라 가수 마리아 칼라스(Maria Callas)의 소유였던 작품, 반클리프 아펠 컬렉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