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얼리 알함브라

1968년 반클리프 아펠에서 제작하였으며, 네 잎 클로버에서 영감을 받은 알함브라 주얼리 컬렉션은 그 자체로 시간을 초월하는 행운의 상징이 되었습니다. 메종의 창의성을 기념하는 간결한 라인과 차별화된 비즈 실루엣은 자연의 다양한 소재를 통해 생명력을 얻었습니다.

메종의 엄격한 기준을 충족하며 제품을 장식하는 하드 스톤은 뛰어난 소재 중에서도 선별됩니다 칼세도니는 부드러운 그레이 블루 컬러로 매력적인 색감을 띠고, 아게이트는 짙으면서도 균일한 컬러로 선별된 후 섬세한 폴리싱 작업을 거칩니다.

기요셰 옐로우 골드 제품에 자리 잡은 매혹적인 라인의 하모니가 찬란한 태양빛으로 시선을 사로잡습니다. 선레이 패턴을 따라 만들어진 굴곡의 깊이는 표면에 은은한 양각 효과를 선사하며 회전하는 빛의 아름다움을 연출합니다.

반클리프 아펠은 하이 주얼리 메종으로서의 탁월한 전통을 반영한 알함브라 컬렉션을 선보입니다. 저마다의 탁월한 전문 기술을 보유한 보석 세공사부터 주얼러, 스톤 세팅 장인부터 폴리싱 전문가가 한자리에 모여 주얼리에 생명을 불어넣습니다.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