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톤

다이아몬드

찬란하게 빛나는 다이아몬드는 광물의 탁월한 속성을 가장 적절하게 표현하는 ‘불멸’이라는 의미의 그리스어 아다마스(adamas)에서 기원했습니다. 반클리프 아펠은 황홀한 젬스톤에 모든 전문 기술과 노하우를 집약하여 솔리테어를 비롯한 스노우플레이크, 아 슈발 컬렉션 등 찬란하게 빛나는 주얼리 작품을 선보입니다. 까데나 컬렉션과 같은 타임피스에서도 수많은 다이아몬드 장식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순수한 탄소 결정인 다이아몬드는 거부할 수 없는 매력으로 다양한 시대와 문명을 매료시켰습니다. 진귀한 스톤 중에서 가장 강도가 높아 오래도록 원형 그대로의 모습을 유지하고 고유한 방식으로 빛을 반사시킵니다. 티벳에서 다이아몬드는 진실의 길로 이끄는 신성한 광물로 숭배되었고 힌두 전통에서는 태양빛을 포착하는 존재로 사랑 받았습니다. 또한 고대 그리스인들은 신의 눈물로, 로마인들은 별에서 떨어져 나온 조각으로 여기기도 했습니다.

 

진귀한 젬스톤은 수세기 동안 용기의 상징 혹은 평화와 건강을 보장하는 행운의 부적으로 여겨져 보호와 순수함, 불멸의 상징이 되었습니다. 사랑하는 사람에게 진실한 감정을 전하는 소중한 선물이 되어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