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얼리 코스모스

꽃잎 네 개가 천상의 하모니를 선사하는 코스모스 컬렉션은 1950년에 탄생한 반클리프 아펠의

시그니처 모티브 중 하나를 재해석합니다. 이 컬렉션은 네잎 클로버의 경쾌함과 꽃의 우아함을

조화시킴으로써 행복한 여성성을 행운의 상징을 통해 표현합니다.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