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

> > > >

    영감


    컬러와 감성

    돌아가기
    컬러와 감성 - Van Cleef & Arpels

    1906년 창립되었을 때부터 아름다운 러브스토리 곁에는 항상 반클리프 아펠이 있었습니다. 창의성과 노하우로 만들어진 환상적인 주얼리는 반클리프 아펠이 사랑에 받치는 헌사였습니다.

    오늘날, 반클리프 아펠은 다이아몬드를 대신할 수 있는 독특하고 다양한 솔리테어 링으로 사랑에 빠진 이들을 또 다시 유혹하고 있습니다. 반클리프 아펠의 "브라이덜" 컬렉션은 블루와 핑크 사파이어, 루비와 에메랄드와 같은 유색보석으로 장식되어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주얼리 표현의 정수이며 가장 우아하고 섬세한 디자인인 반클리프 아펠의 솔리테어 링이 창조되는 환상적인 과정을 만나보시길 바랍니다.

    관련 주제에스텔과 알프레드: 반클리프 아펠을 탄생하게 한 러브스토리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