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파리 국립 자연사 박물관에서 열리는 "젬(Gems)" 전시회

현 시국을 고려하여 젬(GEMS) 전시회를 10월 30일부터 12월 1일까지 중단하며 상황이 나아지는 대로 재개할 예정입니다. 그때까지 이 탁월한 젬스톤과 주얼리를 함께 감상해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과학과 예술의 소통을 선사하는 이번 젬 전시회에서는, 박물관 컬렉션이 선보이는 500개 넘는 광물, 젬스톤 및 아트 오브제, 그리고 200개 이상의 반클리프 아펠 주얼리 작품이 전시됩니다.

 

자세히 보기

지구, 그리고 노하우 이야기

메테오리트, 암석, 크리스탈, 화석 등은 모두 지구가 탄생하고 진화했음을 보여주는 증거입니다. 우주에서 온 물질로 형성되고 메테오리트가 충돌하기도 하며, 대륙 이동과 같은 지각 운동의 영향으로 지구에는 상당히 다양한 종류의 미네랄이 존재합니다.

 

전시회 첫 번째 파트에서는 서로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는 세 분야인 광물학, 보석학, 주얼리를 소개하며, 젬(Gems) 전시회를 통해 대다수가 박물관 컬렉션으로 구성된 특별한 오브제와 주얼리 제품 30여 점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또한 보석 세공에 대해 다양한 취향, 패션, 예술적 흐름을 아우르며 그 기원부터 오늘날에 이르기까지 문화의 역사를 힘있게 그려냈습니다.

광물에서 주얼리까지

36여 점의 진열 작품을 통해 광물, 프레셔스 메탈, 젬스톤, 주얼리를 선보이며, 7개의 주얼리 케이스 안에는 메종의 컬렉션에 포함된 제품이 돋보입니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광물의 형성 과정, 현대 과학 기술의 발전, 그리고 자연과 인간의 기술로 탄생된 특별한 스톤의 경이로움까지 소개합니다.

버튼 누르고 기다리기
  • Raw aquamarine, "Gems" exhibition, Van Cleef & Arpels